관리 메뉴

삶을 누리는 디비누스

칸차나부리 여행기 01 Kanchanaburi Travel 01 본문

태국 여행기/칸차나부리

칸차나부리 여행기 01 Kanchanaburi Travel 01

케일럽 2012.03.10 07:31

기간: 5월 4일부터 5월 7일... (3박 4일)
Duration: 4th of May to 7th of May... 3N
장소: 카오산 & 칸차나부리
Location: Khao San & Kanchanaburi

기다리고 기다리던 여행인데...
It's a trip i've been waiting for...

가는 날이 장날이라더니... 수요일부터 아프기 시작..
and of course... i had to be sick on that day...

첫날부터 먹은 약...
meds taken on the first nite...
 

타이레놀이 없어서 사라를 사고... 목 캔디에다 항생제들... 휴 ㅠㅠ
since i couldnt find tyrenol... i had to get sara instead... and some throat candies... sigh...

태국에서 첨으로 계획해서 여행을 가는데... 백패커의 시작점인 카오산도 못 가보고 태국 여행을 했다 할 수 없어서... 이번 여행은 카오산에서 시작하기로 결정했다~! 
this is my first trip in Thailand... all alone... and i was thinking... how can i say i've travelled thailand unless i've been to khao san... so what of the blue, i decided to start my journey at khao san...

카오산에서 유명하다는 스타벅스 가는 길...
path to star bucks, infamous on khao san road...

진짜 이쁘고 분위기 있다... 저 이층에 숙박 시설이라도 있었다면 바로 여기서 잤을 탠데..
it was nice place... if there was an accommodation on second floor, i'd have slept there... 
 

숙소 찾아 돌아다니다가 주변 바에서 칵테일 한잔~!
glass of cocktail as i was searching for a place to stay...


그리고 좀더 돌아다니다가 찾은 숙소... 예정안하고 당일에 갑자기 정한거라서.. 아고다에서 예약 안하고... 찾아다녔다는... 
and finally i found a place to sleep... because i decided to come to khao san without prior plans, i didnt book with agoda... so i had to search for empty place...

뉴 씨암 3~! 나중에 체크인하고 더 돌아다녔는데... 1, 2 도 주변에 있더군요... ㅋㅋ 1박에 1,000바트~!
New Siam III~! after checkin, i looked around and found I and II as well. 1,000 baht per night...

호텔 복도
hotel corridor.
 

내 방문...
my door..
 

내 침대~!
my bed...
 

호텔 밖으로 팔람 8 다리가 보인다... 저거 마히돈 다니면서 매일 기나다닌 다리인데... 훗...
you can see Rama 8 bridge... i used to pass by everyday when i attended Mahidol...
 

창백해 보인다... 
do i look pale?

여기서 잠시 내 핸폰 자랑을~! 이번 여행때 저 핸폰 없었으면 고생햇을 듯... 안드로이드 넥서스 s~! 밝은 태양에서도 잘 보이고 빠르고~! ㅋㅋ 지도 사용해서 찾아가고... 사진찍고... 넘 좋았다오~~~
let me boost about my phone... if i didnt have the phone... I would be in trouble... Android Nexus S~! i could see clearly under the sun, fast... use the google map to navigate and take pictures... just great...

방에만 있다가 카오산을 좀 보고 싶어서 돌아다녔다~
and i went out again to see and feel khao san...  

카오산 지도...
map of khao san...

이쁜 등 장식들...
some nice looking lanterns...

또 다른 이쁜 등 장식들...
some more nice looking lanterns...

방콕 수비 때에 사용한 성벽...
guard tower used for bangkok defense...
 

다른 각도에서 본 방콕 수비 때에 사용한 성벽...
different angle of guard tower used for bangkok defense...
 

카오산 좀 돌아다니다가 낼을 위해 객실로 돌아가 취침~!
after a look around khao san... went back to sleep...

처음에는 조금 실망했었다... 블로그나 가이드 보면 카오산은 태국 여행의 중심지라고 하는데.... 진짜로 가보니 그냥 한 거리였다... 뭐... 대단한것도 없고... 파타야의 워킹 스트리트가 더 좋아 보였다... >,< 뭐 그래도... 좋은 여행 시작이였다~!
i was a bit dissappointed... on blogs and guide books, khao san sounded grand... the hub of travels... but in reality... it was just one soi/street... nothing grand about it... pattaya walking street was bigger... lol... but nonetheless, great start for my journey... 





댓글 2건 | 트랙백 0
댓글 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