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 메뉴

삶을 누리는 디비누스

암파와 여행기 - 기차 시장 Amphawa Travel Diary - Train Market 본문

태국 여행기/방콕 근교

암파와 여행기 - 기차 시장 Amphawa Travel Diary - Train Market

케일럽 2011.05.30 07:00

숙소에서 아침 일찍 일어나 여유롭게 칵테일 한잔 하고 11시 기차 보러 기차 시장으로 고고씽~!
after waking up early in the hotel, had one shot of cocktail and went to see 11 AM train in the train market..



기차 시장 지도...
train market map...



기차역에서는 그나마 철도 중간에서만 시장 차려놓았다...
at the train station, the shop was only at the tracks...



기찻길 따라 조금 가니... 철도 바로 옆에다 가계를 차린다... 저 밑에 철도 보이죠?
I followed the tracks a bit further... and they were opening market right on the tracks... can you see the tracks on the path?
  


이 가계는 아예 책상에다가 바뀌를 달아놨다... 기차 오면 밀고... 지나가면 다시 나오고... ㅋㅋ
this particular shop had wheels on the table... all you needed to do was push the cart in and out when train comes...
 



기차 시장이 수산 시장이다... 새우부터해서 게 등 많은 수산물이 있다...
train market is seafood market... had various seafood including shrimps and crabs...
 




철도를 다니며 여기저기 사진 찍는 관광객들... 저 여자 사진에 나도 나오겠군... ㅋㅋ
bunch of tourists taking pictures of the market... i'd be on her picture as well... lol




점심때가 다 되고 허기가 져서 퀘에이 잡(국수) 한 그릇~ 
a bowl of chuay chap (noodles) since lunch was close...



국수집 옆에는 그릇을 팔고 있다... 저기 철도 보이죠? 바로 옆에서... 흠... 기차 오면 언제 저걸 다 치우지?
they are selling bowls right next to the tracks... see the tracks on the side? hmm... how will they clean up when a train comes by?
 



그러다가 기차 경적이 울리자 먼저 천막을 걷는 그들...
When the train rang the bell, the covers were lifted...
 



물건들도 치우고... 엇.. 근데 그릇들은 않치우네?
they are moving things out... but... hmm... not the dishes?
 



단 수십초안에 깨끗해진 철도... 근데 아직 물건들이 주변에 있고... 저기 철도 중앙에는 바구니도 있네?
the tracks were cleared within seconds... but there are still things around... and there's a basket in the middle of the tracts!!!



깨끗하게 천막도 걷고...
all clean and cleared...



그리고 기차가 온다... 이거 찍다가 죽을뻔... 내 바로 앞에 아까 본 그릇들이 나와있어서... 흠.. 작은 기차가 지나가나보다 했는데... 큰 기차다... ㅎㄷㄷ...
and the train comes... i almost died taking this picture... right in front of me were the dish you saw earlier... so i was thinking... there must be a small train coming... but no... it was a huge train...




그릇들 위로 기차가 지나간다~!!! 나 그냥 서있었으면 사진찍다 갈 뻔했다... 
the train goes on top of the bowls~!!! if i just stood there... I could've been history... gone with the picture... 



지나자마자 다시 내려오는 천막... 저기 멀리 기차가 사라지고 있다...
and down comes the tent... the train is fading away into the distance...



아까 국수로는 부족해서 내장탕 한 그릇...
since chuay chap wasnt enuf.. had a bowl of internal organs... 



기차에 무참히 밣힌 지내...는 아니고... 주변 절에서 본 지내...
a centipede ran over by the train... j/k... found it in some nearby temple...








태국에서 유명하다고는 하는데... 별 관심은 없었다... 나무 뿌리 아래에 있는 절... 방쿵 절... 안에는 부다가 있다고 하는데.. 들어가보지도 않았다...
suppose to be famous temple in thailand... not really interested though... a temple under the tree, otherwise known as Bangkung temple... there was statue of Buddha inside but i didnt bother going in...



이건... 망고스틴 껍질로 만든 이글루...
this is... igloo made of mangosteen skin...




나무 밑에 있는 절 옆에 있던 동상... 갑옷이 한국거랑 비슷해서 찍어봤다...
statue next to the temple under the tree... took the picture cuz the armor was similar to Korean armor.




또 그 옆에는 무어이 타이 배울 수 있는 석상들... 표정이 리얼하다... ㅋㅋ
and next to that was muay thai teaching statues... very lively faces... >,<


마지막 사진은... 자연광이 살아있는 사진으로 마무리... 
To end it all... a picture with lively sunlight...




댓글 2건 | 트랙백 0
댓글 쓰기 폼